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베팍 다시 잘 해봅시다!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김광현, 4년 총 151억원에 SSG '전격 복귀'

작성일
22-03-08 20:58
글쓴이
퍼스나콘 플레이볼
IP
125.♡.♡.117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2,428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SSG 랜더스가 구단 출신 최초의 메이저리거 김광현(34) 선수와 4년 총액 151억원(연봉 131억원, 옵션 20억원)에 계약을 체결했다.

지난 2년간 메이저리그(MLB)에서 성공적인 시즌을 보낸 김광현에 대해 SSG구단은 그동안 영입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했고, 최근에 KBO리그 역대 최고 대우 조건을 제시하며 올시즌 KBO리그 복귀를 적극적으로 타진했다.

SSG는 김광현의 복귀로 외국인 투수들과 함께 안정적인 선발투수진을 갖추게 됐으며, 4차례의 한국시리즈 우승과 메이저리그 경험을 보유한 김광현이 투수진의 구심점이 되어 팀 전력 상승에 많은 시너지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SSG는 빅리거 출신 투타 김광현, 추신수와 함께 KBO리그 최고의 홈런타자 최정이 힘을 합쳐 어메이징 랜더스(Amazing Landers)라는 구단 캐치프래이즈에 걸맞게 올시즌 야구 흥행 바람이 구도 인천에 랜딩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지난 2007년 1차 지명으로 SK(현 SSG)에 입단한 김광현은 2019시즌까지 KBO리그 통산 298경기 출장 136승 77패 2홀드 1,456탈삼진 평균자책점 3.27을 기록했으며 2016년 KBO리그 역대 좌완투수 중 3번째로 100승을 달성하는 등 리그를 대표하는 좌완 에이스로 활약했다.

이어 2019시즌 종료 후 구단은 4차례 우승을 이끈 김광현의 높은 팀 공헌도와 구단 출신 첫 메이저리거 배출에 대한 팬들의 열망 등을 고려해 김광현의 메이저리그 진출을 허락한 바 있다.

이를 통해 메이저리그 진출에 성공한 김광현은 지난 2년간 35경기 145.2이닝 10승 7패 2세이브 평균자책점 2.97 104탈삼진을 기록한 바 있다.

김광현은 “그동안 메이저리그에 있으면서 선진 야구 경험도 할 수 있었고 팬서비스의 중요성에 대해 많이 배울 수 있었다. 팬분들의 열망으로 메이저리그에 도전할 수 있었는데 KBO리그에 복귀하면 팬들께 보답해야겠다는 마음을 가져왔다. 또한 미국에 있으면서 구단주님과 SSG가 리그 발전을 위해 적극적인 활동을 펼쳐 나도 같이 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그런 가운데 이번에 구단에서 KBO리그 최고 대우로 나의 가치를 인정해주셔서 친정팀 복귀에 대해 오래 고민하지 않고 빠르게 결정을 하게 되었다. 시즌이 얼마 남지 않은 만큼, 하루 빨리 팀에 복귀해 SSG가 올시즌 우승에 도전할 수 있도록 기여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김광현은 메이저리그 진출 이후 현재까지 팀의 임시 결번으로 유지된 등번호 ‘29번’을 다시 달게 되며, 9일부터 팀 훈련에 참가할 계획이다.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5345 [KIA] 야구는 선수가 한다고 하지만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8 72 0
35344 [KBO] 2023 KBO 신인 드래프트 결과 퍼스나콘 플레이볼 09-16 152 0
35343 [KBO] 2023년부터 2연전 폐지, ‘홈 3연전∙원정 1경기’ 격년 편성 퍼스나콘 플레이볼 08-23 354 0
35342 [기사] '성적 부진' 삼성 허삼영 감독 자진사퇴…박진만 대행 체제 퍼스나콘 플레이볼 08-01 922 0
35341 [기사] KIA, 새 외국인 투수 토마스 파노니 영입 공식 발표…로니 방출 결정 [2] 퍼스나콘 플레이볼 06-28 2365 0
35340 [KBO] KBO, 음주운전 제재 강화 퍼스나콘 플레이볼 06-03 1769 0
35339 [기사] '양현종 타이거즈 최다승 신기록' KIA, 삼성 꺾고 3연승 질주 퍼스나콘 ▷◁깊은슬픔 05-25 1722 1
35338 [KBO] KT-SSG, 좌완 정성곤<->사이드암 이채호 투수 맞트레이드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2 1866 0
35337 [KBO] LG-KT 트레이드 합의, 장준원↔5R 신인 지명권 맞교환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1 1857 0
35336 [기사] NC, 이동욱 감독 경질..“성적부진-선수단 일탈 분위기 쇄신 위해” 퍼스나콘 플레이볼 05-11 1781 0
35335 [기사] ‘승부조작 시도’ 윤성환 전 삼성 투수, 실형 확정 퍼스나콘 플레이볼 03-31 2215 0
35334 [기사] 허구연 총재 "인프라 위해 지자체와 소통…강정호 문제 신중히" 퍼스나콘 플레이볼 03-25 2299 0
35333 [KBO] KBO 총회, 허구연 MBC 해설위원 제24대 KBO 총재로 선출 퍼스나콘 플레이볼 03-25 2448 0
35332 [기사] 키움, 강정호와 계약…KBO에 임의해지 복귀 승인 요청 퍼스나콘 플레이볼 03-18 2260 0
35331 [기사] 김광현, 4년 총 151억원에 SSG '전격 복귀' 퍼스나콘 플레이볼 03-08 2429 0
35330 [KBO] 2022년 외국인 선수 계약 현황 (최종) 퍼스나콘 플레이볼 02-25 2791 0
35329 [기사] 정지택 돌연 사임, 끝까지 사과도 반성도 없었다 퍼스나콘 플레이볼 02-08 2894 0
35328 [기사] 정지택 KBO 총재 돌연 하차…새 총재 보궐선거 퍼스나콘 플레이볼 02-08 2868 0
35327 [기사] 삼성, 구자욱과 장기 계약..5년 최대 총액 120억원 퍼스나콘 플레이볼 02-04 2871 0
35326 [KBO] 2022년 FA 선수 계약 현황 (최종) 퍼스나콘 플레이볼 01-05 3445 0
1  2  3  4  5  6  7  8  9  10  >  >>

조회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댓글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추천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