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베팍 다시 잘 해봅시다!

relay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등산] 5월 설악산 - (2) 대승령

작성일
11-05-17 12:41
글쓴이
annihilator
IP
147.♡.♡.155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1
조회
6,165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앞서 십이선녀탕을 주유한 얘기는 아래 링크를 눌러보심 됩니...

5월 설악산 - (1) 십이선녀탕





음기를 온몸으로 뿜어내는 복숭아탕을 뒤로 하고 위로 위로 올라간다.




복숭아탕 바로 위,

계곡물은 저 바위 위에 잠시 고였다가 이윽고 복숭아탕으로 떨어진다.

여기서도 아차 방심하는 사이에 한방에 인생퇴갤하는 수가 있다는 말씀.




여기도 폭포, 저기도 폭포...



아... 복숭아탕이라 부를 수 있는 곳이 거기 하나만은 아니었다.







이런 게 적어도 열 두 군데는 있으니 십이선녀탕이라 부른 거 아니었을까 하는 생각이 다시 든다.



폭포-소-폭포-소-폭포-소.

이거이 한눈에 보이는 곳이 있다니.....









다음에 다시 올 때는 꼭 세어보리라. 정말 열 둘인가.




이제 능선이 가까워질 때가 되었으니 물이 줄어든 게 아닐까 하고 짐작했지만,






어림 반푼어치도 없는 소리-_-;;;;;;







요기 부근, 적당히 평평한 곳에 자리를 깔고 싸온 간식을 먹으며 탁족이라도 하려 했으나,

물이 너무 차가워 스트레스 받을 정도라는 마나님 말씀ㅋㅋㅋ



아름드리...라는 말도 쓸 수 없는 커다란 나무 앞에서.







산속으로 거의 7km 가량 들어왔는데도 저렇게 깔끔한 다리를 만들어두었다.



도대체 어떤 성분 때문에 저런 물빛이 나오는 걸까.




이 식물 이름 아시는 분~~~




그래도 확실히 수량이 줄어든 게 보이긴 한다.



헉, 얼음 @,.@




이제 능선까지 남은 거리는 2.6km.




이 식물 이름 아시는 분~~~ (2)



죽었니, 살았니???




여기를 지나고서부터는 갑자기 물소리가 줄어들더만,




이제 능선을 향한 오르막길이 시작된다.


 

그래도 우리 초딩어린이, 지팡이 하나 들고 제법 잘도 올라간다.

저렇게 주저앉아 아휴~하고 한숨 한번 쉬어주시며. 흐흐흐.




꽃인지 이파리인지 참 탐스럽기도 하다.




OTL.............

그래도 설악산 그 어떤 코스에 비해서도 능선에 올라서는데 이만큼 편안한 코스는 없는 것 같다.

비선대-마등령 또는 희운각-소청 코스가 얼마나 끔찍한지 올라보지 않은 자, 알 수 없는 일이니...



거의 다 올라왔더니 저런 것도 보인다.

서북주능선에서 살짝 비켜난 곳에 있는 또하나의 명물, 안산인 듯.

(공식적으로 안산에 오르는 것은 불가능하다. 척 보기에 무지 위험하게 생기기도 했고.)




드디어 서북주능선이 시작되는 지점에 도착~~~

오, 1360m라니 생각보다 꽤 높은 고도였군.




저 탐스러운 녀석들이 이곳에는 아예 군락지를 이루고 있다.



아.........!!!!!!!!!

서북주릉에서 올려다보는 설악산 주능선. 장엄하도다.

오른쪽 끝 가까이 보이는 것이 서북주능선의 중심, 귀때기청봉,

조금 왼쪽 멀리 보이는 두 최고봉이 중청과 대청.




파노라마 샷 도전.




우리 초딩어린이, 여기까지 걸어올라오느라 수고했다.

다음달에 저 멀리 보이는 곳까지 또 끌려가게 될 거라는 걸 아는지, 모르는지ㅋㅋㅋㅋㅋㅋ







여기서 대승령갈림길까지는 룰루랄라 야트막한 내리막과 오르막의 반복.




남설악 능선의 장관.

오른쪽에 가리봉과 주걱봉이 손에 잡힐 듯 가까이 보인다.



여기도 능선이랍시고 바람에 제법 세차다.

가방 안에 꿍쳐두었던 스파이더맨 복장 착용~




대승령에 거의 도착하여 방금 지나온 길을 되짚어본다.



짜잔~ 대승령.

지금까지 걸은 거리는 십이선녀탕에서 8.6km, 이곳에서 대청봉까지는 12.7km, 장수대로 내려가는 거리는 2.7km,
표지판에 빠져 있는 방향으로 내려가면 지금은 통제구역인 흑선동계곡을 통해 백담사로 나갈 수도 있다.

하산길 하일라이트는 다음 글에 계속~~~~~


[이 게시물은 [KS]뚜기뚜기 꼴뚜기님에 의해 2011-05-17 13:22:52 불펜에서 복사 됨]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658 [등산] 6월 설악산 - (2) 대청봉-희운각 [7] annihilator 06-08 6518 1
657 [등산] 6월 설악산 - (1) 출발--대청봉 [4] annihilator 06-07 6736 1
656 [등산] 5월 도봉산 - (2) 오봉-도봉계곡 [4] annihilator 05-31 7293 3
655 [등산] 5월 도봉산 - (1) 송추계곡-여성봉 (19禁) [11] annihilator 05-30 9186 1
654 [등산] 5월 설악산 - (3) 장수대 [8] annihilator 05-18 7764 2
653 [여행] 11년 1월 한겨울 설악산 - (3) 양폭-비선대-하산 [10] annihilator 02-13 7178 1
652 [여행] 11년 1월 한겨울 설악산 - (2) 소청산장-희운각-양폭 [10] annihilator 02-09 7665 4
651 [여행] 11년 1월 한겨울 설악산 - (1) 한계령-대청봉-소청봉 [9] annihilator 02-07 7556 2
650 [등산] 도봉산. [17] annihilator 04-09 8738 3
649 [등산] 주말 아차산. [16] annihilator 04-19 7645 2
648 [등산] 5월 지리산 - (4) 벽소령-남원 [2] annihilator 05-12 7154 0
647 [등산] 5월 지리산 - (3) 천왕봉-벽소령 [10] annihilator 05-11 7633 2
646 [등산] 5월 지리산 (2) - 칠선계곡 [3] annihilator 05-10 6841 1
645 [등산] 5월 지리산 - (1) 함양 추성리 [7] annihilator 05-09 6663 1
644 [등산] 5월 설악산 - (1) 십이선녀탕 (동영상 추가) [21] annihilator 05-16 7364 2
643 [등산] 5월 설악산 - (2) 대승령 [1] annihilator 05-17 6166 1
642 [콰렁티] sendai #56 [26] 퍼스나콘 아콰렁 06-02 8038 3
641 [여행기] Freely, HongKong - HongKong Island [9] 퍼스나콘 [TW] Ootani 02-25 10386 2
640 [여행기] Freely, HongKong - Macau [20] 퍼스나콘 [TW] Ootani 02-23 9631 3
639 [여행] 2010년 마지막 여행 - (17, 끝) 지리산 III [8] annihilator 01-24 7849 4
<<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